본문 바로가기

예인예술기획

메뉴버튼
공연정보

피아니스트 안화영의 작곡가 시리즈 II [7월 18일(목) 오후 7시 30분 예술의전당 리사이틀홀]

페이지 정보

작성자 최고관리자 댓글 0건 조회 36회 작성일 24-06-04 10:07

본문

# Pianist 안화영
피아니스트 안화영은 선화예술중·고등학교에서 실기 우수상을 받으며 졸업하였고, 서울대학교 음악대학에서 성적우수 장학금을 받으며 졸업하였다. 이후 도미하여 전액 장학생으로 예일 대학교 음악대학원에서 석사과정(Master of Music), 콜번 스쿨 콘서바토리에서 최고연주자과정(Artist Diploma) 또한 전액장학생으로 졸업, 이어서 보스턴 대학교에서도 전액 장학금을 수여받으며 박사학위(Doctor of Musical Arts)를 취득하였다.

국내에서 부산음악콩쿨, 음연콩쿨, TBC 대구방송콩쿨, 국민일보·한세대 음악콩쿨, 성정음악콩쿨, 한·독브람스협회콩쿨 등에서 1위 및 입상하였고, 음연 젊은이의 음악제에 출연하여 영산아트홀에서 연주하였으며, 금호 영 아티스트 콘서트 시리즈 오디션을 통해 광화문 금호아트홀에서 데뷔 독주회를 가졌다. 국외에서는 오스트리아 비엔나 Rosario Marciano 국제 피아노 콩쿨 우승과 더불어 이듬해 우승자 독주회를 가졌고, 미국 San Jose 국제 피아노 콩쿨 2위 및 청중상, 미국 Seattle 국제 피아노 콩쿨 2위 및 청중상, Richmond 피아노 콩쿨 우승, American Protégé 콘체르토 콩쿨 우승 등 수많은 국제 콩쿨에서 입상하였다. 보스턴 음대 재학 당시 콘체르토 컴페티션에서 우승하여 Prokofiev 피아노 협주곡 3번을 협연하였고 같은 해 Richmond 컴페티션 우승자 독주회를 가졌으며, 2022년에는 뉴욕 카네기홀에서도 입상자 연주회를 가졌다.

실내악에도 많은 관심을 보여서 서울대학교 재학시절 ‘콰르텟 클랑’을 결성해 서울대학교 화요음악회 및 야외음악회의 연주자로 선정되어 연주하였고, 금호 영 아티스트 시리즈 오디션을 통해 금호아트홀에서 콰르텟 클랑 독주회를 가진 바 있다. 미국의 실내악 중심 여름 페스티벌인 Sarasota Music Festival과 Kneisel Hall Young Artist Chamber Music Festival과 더불어, 피아니스트만 선발하는 Pianofest in the Hamptons에도 장학생으로 참가하여 다수의 연주회를 가졌다. 귀국 후에도 예술의전당 귀국 독주회를 비롯하여 세종문화회관, 금호아트홀 연세, 일신홀, 엘림아트센터 등 여러 공연장에서 독주 및 앙상블 연주회를 가졌으며, 동료 피아니스트 구민희와 듀오 스콜비(Duo Scolbe)를 결성하여 예술의전당 IBK챔버홀에서 창단연주회를 가졌다.

국내에서는 김귀현, 김혜림, 이소은을, 미국에서는 Pavel Nersessian, Ory Shihor, Peter Frankl을 사사한 안화영은 박사과정 재학 중 Teaching Assistant로서 학부 및 대학원생들의 부전공 실기를 지도하였고, 졸업 후에는 여름 페스티벌인 미국 Boston University Tanglewood Institute의 워크샵 피아니스트로, Boston Conservatory at Berklee와 Phillips Exeter Academy에서는 Adjunct Faculty로서 티칭 경력을 쌓았다.

귀국 후 부산대학교 강사를 역임하였으며, 현재 경희대, 국민대, 숙명여대, 강원대, 선화예중·고, 예원학교, 서울예고에도 출강하며 후학을 양성하고 있다.

# PROGRAM
M. Ravel (1875-1937)
Le Tombeau de Couperin, M. 68
Ⅰ. Prélude
Ⅱ. Fugue
Ⅲ. Forlane
Ⅳ. Rigaudon
Ⅴ. Menuet
Ⅵ. Toccata

- INTERMISSION -

Gaspard de la nuit, M. 55
Ⅰ. Ondine
Ⅱ. Le Gibet
Ⅲ. Scarbo

La Valse, poème chorégraphique pour Orchestra
(a Choreographic poem for Orchestra) for Piano Solo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